한국애견연맹이 주최한 'KKF 펫 페스티벌' 현장스케치

 킨텍스 제2전시관 9홀에서 '2019 FCI 아시아, 아프리카 & 오세아니아 섹션쇼' 열려

 도그쇼, 애견미용, 핸들러, 독스포츠, 펫박람회 등 다양한 반려동물 문화 선보여



6월 15일(토)과 16일(일) 이틀간 고양 킨텍스 제2전시관 9홀에서 'KKF 펫 페스티벌'이 열렸다. 


한국애견연맹이 주관한 이번 펫 페스티벌에서는 '2019 FCI 아시아, 아프리카 & 오세아니아 섹션쇼', 'KKF 전국 핸들러 자격검정 및 핸들링 콘테스트', 'KKF 애견 미용사 자격검정(수도권) 및 전국 콘테스트', '어질리티' 대회 등이 진행되었다. 



KKF 펫 페스티벌 2일차인 6월 16일(일), 킨텍스 제2전시관 9홀에서 펼쳐진 도그쇼를 비롯한 다양한 현장의 모습을 화면에 담아본다.


'2019 FCI 아시아, 아프리카 & 오세아니아 섹션쇼'는 아시아와 아프리카, 그리고 오세아니아 지역 핸들러 들이 한자리에 모여 경기를 하는 국제 도그쇼로, 해외 심사위원들 뿐 아니라 세계 각국 출전자들의 모습을 볼 수 있었다. 



도그쇼를 진행하는 링 주변으로 출전견의 털을 손질하고 있는 브리더와 핸들러들의 모습이 보인다. 


도그쇼를 앞두고 털손질을 받고있는 '아메리칸 아키다'


한국과 중국을 오가며 활동하고 있는 '워킹포드림 비숑프리제'의 진영선 원장


행사를 취재하기 위해 온 많은 언론사들이 모습도 눈에 뜬다. 도그쇼를 둘러 보던 중, 'WBC 복지TV'와 인터뷰 중인 이웅종 심사위원의 모습을 볼 수 있었다.  


WBC 복지TV와 인터뷰 중인 이웅종 심사위원


아래는 도그쇼가 펼쳐지고 있는 각 링의 모습이다. 



한국애견연맹 안내부스에는 행사안내, 도그쇼와 혈통서 소개 팜플랫이 비치되어 있었다.  



아래는 도그쇼에 참가한 핸들러, 이진우 대회장, GOD독 대표 등의 모습이다.

 

폼생폼사 포메라니안, 라온제나 프렌치불독 등 도그쇼에 출전한 핸들러들


'라온제나 프렌치불독'의 김은비 브리더와 '2019FCI 아시아퍼시픽섹션쇼' 대회장인 이진우씨


GOD독 김혜정 대표


도그쇼가 끝나갈 즈음, 단체사진을 찍고 있는 해외 출전팀을 만날 수 있었는데, 러시아 블라디보스톡에서 도그쇼에 출전한 팀이었다. 


러시아 블라디보스톡에서 출전한 핸들러팀


또 다른 링에서는 'KKF 전국 핸들러 자격검정 및 핸들링 콘테스트'에 출전한 연암대학교팀이 단체사진을 촬영하고 있었다. 


'KKF 전국 핸들러 자격검정 및 핸들링 콘테스트'에 출전한 연암대학교팀


이번 KKF 펫 페스티벌에서는 다양한 부대행사도 열렸는데, 현장을 방문한 일요일, 한국애견연맹 그림엽서 공모전 수상작 전시, 반려견과 함께하는 림보게임 등을 볼 수 있었다. 


한국애견연맹 그림엽서 공모전 수상작이 전시되어 있는 모습


'반려견과 림보게임' 모습


도그쇼, 핸들러 콘테스트와 함께 진행된 어질리티 경기대회. 많은 선수들이 출전해 자신의 개와 함께 경기에 임하는 모습을 볼 수 있었고, 대회에 출전한 서울종합예술실용학교팀과 이승현 교수도 만날 수 있었다.


어질리티 경기에 출전한 서울종합예술실용학교(SAC) 이승현 교수


어질리티 경기 모습


KKF 펫 페스티벌은 킨텍스 제2전시관 9홀에서 열렸는데, 평소 9홀은 A홀과 B홀 2개로 나뉘어져 있다. 2개의 홀을 하나로 합쳐, 전체 홀을 사용한 이번 행사는... 도그쇼 링과 어질리티 경기장을 양 끝에 두고, 그 가운데에 셀러들의 부스가 배치된 구조였다. 


이 구조는, 관람객들이 도그쇼와 어질리티 경기장을 오가며, 자연스레 셀로들의 부스를 방문할 수 있게 되어있는 구조였는데, 관람객은 도그쇼와 어질리티 관람과 함께 펫용품을 쇼핑하며 구매할 수 있고, 셀러들은 그런 관람객을 대상으로 업체를 홍보하고 용품도 판매할 수 있는 이점이 있었다. 


KKF 펫 페스티벌에 참가한 셀러들의 모습, 부스 너머로 어질리티 경기장이 보인다.

 

에스독의 이주현 대표


펫박람회에 참가한 업체들의 모습


도그쇼, 어질리티, 다양한 부대행사를 볼 수 있었던 'KKF 펫 페스티벌' 2일차. 행사를 관람한 전체적인 소감은, 국제 도그쇼에 걸맞게 펫 페스티벌이 준비되었다는 것이다. 


이제까지 보아온 행사들은 제품을 홍보하고 판매하는 펫박람회의 성격이 강했다. 펫박람회와 도그쇼, 혹은 독스포츠가 함께 조화를 이루며 진행되는 모습은 사실 그리 보지 못했었다. 


도그쇼, 어질리티, 셀러들의 부스가 효과적으로 배치된 행사장 모습


하지만 이번 KKF 펫 페스티벌은 경기장과 셀러들의 부스배치를 잘 했다는 생각이 든다. 또한 한국애견연맹에서 홍보부스도 운영해, 안내 팜플랫도 배부하고 상담도 진행하는 등, 도그쇼와 독스포츠를 시민들에게 알리려고 한 주최측의 노력에도 후한 점수를 주고싶다. 


국제적인 도그쇼를 한국에서 개최한 한국애견연맹, 그리고 펫 페스티벌에 참가한 업체와 시민들. 오늘 펫 페스티벌 현장의 모습을 통해 도그쇼 전문가들이 일반인들과 소통하며 함께 만들어가는 '반려동물 문화'를 느낄 수 있었다. 오늘 보여준 이러한 노력들이 지속적으로 이어져, 머지않은 장래에 우리나라가 개최하는 도그쇼가 세계적인 도그쇼로 발전하고, 시민들의 성원과 사랑을 받는 도그쇼가 되기를 기대하며 글을 맺는다. 


댓글 0개 (1/1 페이지)
댓글등록- 개인정보를 유출하는 글의 게시를 삼가주세요.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