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한국펫산업소매협회, 남양주에 위치한 (주)오션 신사옥에서 제21차 정기총회 개최

 최저임금 인상에 따른 애견미용 견습생에 예산지원 요청 등 협회 주요 활동사항 발표

 착한가게 로고제작, 전국소상공인 기능경진대회 참여 등 협회 예정사항 소개


(주)오션 신사옥에서 개최된 (사)한국펫산업소매협회 정기총회 모습


6월 20일(목), (사)한국펫산업소매협회는 남양주에 위치한 (주)오션 신사옥에서 제21차 정기총회를 개최했다. 행사는 김성일 이사의 사회로 이기재 회장의 개회선언 및 인사말, 신용성 부회장의 집행부 소개, 이어서 신규회원 소개와 본회의 순으로 진행되었다. 


정기총회 진행을 하고 있는 김성일 이사


인사말을 하고 있는 (사)한국펫산업소매협회 이기재 회장


집행부 소개를 하고 있는 신용성 부회장


본회의에서는 △서비스업 중소기업적합업종 지정요청 진행사항 △최저임금 인상에 따른 애견미용 견습생에 예산지원 요청 △반려견 등록방법 및 등록대행 범위확대 요청 등 협회가 추진했던 주요사업에 대한 설명과 토의가 진행되었다.


본회의에 이어 (사)한국펫산업협회 협회장 동정을 김성일 이사가 설명했는데, 주요 내용은 다음과 같다. 

△국회 정책간담회 참석 △소상공인연합회 서울신용보증재단 MOU 참석 △농림축산식품부 동물복지법시행규칙 개정 회의참석 △중소벤처기업부장관 소상공인단체 간담회 △강원 속초 산불진화 한 군장병 및 이재민(1백만원 기탁) 위로 △소상공인기본법 제정을 위한 정책토회 참석


협회장 동정 소개 이후, 김경서 사무총장이 협회 행정사항을 설명했다. 주요사항은 △소상공인연합회 정회원가입 신청 △착한가게 로고제작 의견수렴 △전국소상공인 기능경진대회 참여예정 △온라인시장 사료가격조사 공지 및 대응대책 준비 등이다. 


협회 행정사항에 대해 설명하고 있는 김경서 사무총장


이번 정기총회에는 해피라이프의 김수민 대표가 참석해 8월 9일(금)부터 11일(일)까지 코엑스 A홀에서 열리는 '펫서울 2019'에 대해 설명했다. 김수민 대표는 (사)한국펫산업소매협회의 '펫서울 2019' 참가를 제안하며, 이를통해 협회 경쟁력 및 위상을 강화하는 데 도움을 주는 펫서울이 되고 싶다는 말을 전했다. 


'펫서울 2019'에 대해 설명하고 있는 해피라이프 김수민 대표


'펫서울 2019'는 8월 9일(금)부터 11일(일)까지 코엑스 A홀에서 열릴 예정이다. 


해피라이프 김수민 대표의 '펫서울 2019' 소개에 이어, 토의 및 건의사항 시간을 통해 협회 회원들의 의견을 수렴했다.


협회 발전을 위한 제언을 하고 있는 갤럭시펫 윤성경 대표


정기총회에 참석한 회원들이 토의하는 모습


토의 및 건의사항에 이어, 이기재 회장의 폐회선언을 끝으로 정기총회는 마무리됐다. 


이번에 정기총회가 열린 (주)오션의 신사옥은 경기도 남양주시 진접읍에 위치하고 있으며, 규모 1,800평에 본사와 제조라인 및 물류시설이 하나로 통합된 시설이다. 제조상담은 전화 031-524-8977을 통해 할 수 있고, 회사와 제품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홈페이지(www.oceanpet.net)를 통해 살펴볼 수 있다. 

 

(주)오션의 신사옥 모습


(주)오션에서 자사의 제품을 회원들에게 선보이고 있다.


(주)오션에서 열린 제21차 정기총회의 모습을 살펴보며, 국내 펫산업 분야 뿐만 아니라, 올바른 반려동물 문화 발전을 위해서도 노력하고 있는 (사)한국펫산업소매협회의 활동상을 볼 수 있었다. 


오늘도 전국 펫산업 분야 소상공인들의 권익을 대변하고 보호하기 위해 혼신의 노력을 다하고 있는 이기재 회장 이하 협회 모든 분들께 박수를 보내며, (사)한국펫산업소매협회를 중심으로 국내 펫산업과 반려동물 문화가 더 한층 발전하게 되기를 기대하며 글을 맺는다. 


관련 글
신사옥으로 이사한 청주 '야옹아멍멍해봐' 본사 및 물류창고 방문기
우리 협회의 승리로 끝난 대기업과의 싸움
(사)한국펫산업소매협회, 산업통상자원부와 공동으로 '펫산업 대상 FTA 활용 기업간담회' 개최
우리나라 펫샵의 발자취와 생존을 위한 전략
펫소매협, '소상공인 생존권 운동 8.29 국민대회 1주년 기념식' 참가


댓글 0개 (1/1 페이지)
댓글등록- 개인정보를 유출하는 글의 게시를 삼가주세요.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