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근중독 희린] 약수역 애견동반카페, CDT Coffee Bar

 콩이네 가족의 CDT Coffee Bar 방문기

지난 주 신랑회사에서 약수역 근처 감각적인 카페가 있는데, 애견동반이라는 소식을 전해듣고, 한번 가보자! 해서 찾아가 보았답니다. 



약수역에서 장충동쪽으로 조금 올라가 골목안쪽에 위치해 있더라구요.

주차공간도 1대 정도만 가능해서 차를 가지고 가긴 좀 어렵겠어요. 





위치하고 입구를 찾지 못해 헤매다가 

결국 카페에 전화를 걸어 몰어보고 나서야 찾아냈답니다. 




Coffee Bar? Coffee & Bar? 커피바라는게.... 무슨 의미일까.... 싶었어요.

일단, 주문부터 해볼까요?

요즘은 아메에 휘핑크림이나 생크림을 추가해 마시는데.. 

이번엔... 아인슈페너로 주문했습니다. 




내부 인테리어가..... 

뭔가 새롭고 감각적인건 분명한거 같아요~




바같은 분위기의 카페라고 하여, 커피바라고... 이름을 붙인 것이 아닐까... 

잠시 생각해보았습니다. 




편하게 앉아 뒹굴 수 있는 구조는 아니지만,

멋스럽게 커피한잔 마시는 분위기 연출은 아주 충분한 곳이네요. 




노랑이~ 노랑이~

울신랑... 저기 앉으면 부러지는건 아니겠죠?




신랑대신 콩이를 앉혀 사진 한장 찍어봅니다.

콩이 사진 찍기 싫어하는 표정이... 참... 너무 드러납니다. 




엄마랑 한장 찍을까? 

죽어도 핸드폰카메라와 시선을 안맞추는 콩이녀석. 

그래.. 넌 먼산을 보거나~ 난 찍는다~




시원한 아이스 아인슈패너가 나왔습니다.

따뜻한걸로 주문할껄..... 하고보니, 주문할 때 안물어보고 나온거 보면...

여긴 혹시 아인슈패너를 아이스로만 제공하는 것이 아닐까요?




크리미한 것이 비쥬얼 만족. 근데.. 저한테는 너무 다네요. 폭망~

요즘 당섭취 제한하고 있는데..... 꺄악~~~!!!!

그렇다고 당을 정말 제한해야하는 울 신랑보고 2잔을 다 마시라고 할 수도 없고.. 말이죵~




앗. 콩이... 너가 지금 아인슈패너를 탐내는거뉘~?? 넌 더 안된단다...

그냥 냄새만 맡고 바라만 보는걸로 만족해주길!

감각적인 카페, CDT커피바! 멋스러움 인정!



* 은근중독 희린 : http://blog.naver.com/iheejin74


댓글 0개 (1/1 페이지)
댓글등록- 개인정보를 유출하는 글의 게시를 삼가주세요.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